세종시,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 선정

안민 기자 | 기사입력 2015/04/17 [11:18]

세종시,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 선정

안민 기자 | 입력 : 2015/04/17 [11:18]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이하 세종시)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문예회관과 함께하는‘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에 응모해 선정됐다고 밝혔다.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은 전국의 문예회관에 수준 높은 문화예술프로그램을 지원, 소외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시민 누구나 문화를 즐기고 공유할 수 있도록 하는 게 목표다.
 
선정된 공연은 연극 ‘아버지’, 뮤지컬 ‘넌센스’, 재즈파크 빅밴드와 유열의 힐링콘서트, 연극 ‘해와 달이 된 오누이’, 청소년 힐링큐지컬 ‘유령’, 뮤전뮤지컬 ‘찰리아저씨와 마술공장’이다.
 
세종시는 7월부터 12월까지 총 6회에 걸쳐 연극과 다원예술, 뮤지컬, 아동극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매월 세종시 문화예술회관에서 가질 계획이다.
 
신동학 문화체육관광과장은 “이번 사업선정을 통해 시민들에게 다양하고 수준 높은 문화공연을 접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시민 모두가 행복한 문화도시 세종시를 만들어 가는 데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