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인구 18만명 돌파

안기한 기자 | 기사입력 2015/04/22 [13:39]

세종시, 인구 18만명 돌파

안기한 기자 | 입력 : 2015/04/22 [13:39]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이하 세종시)가 인구 18만명을 돌파했다.
 
세종시에 따르면, 지난 20일 기준으로 내국인 17만 7,230명, 외국인 2,954명 등 총 18만184명을 기록, 출범 2년 9개월 만에 인구 18만명을 넘어섰다.
 
세종시는 출범 이후부터 꾸준한 인구 유입으로 2013년 9,227명, 2014년 3만 4,229명이 각각 증가했으며, 2015년은 현재까지 2만 1,340명이 증가, 가파른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이 인구 증가 추세는 지난해 정부세종청사 3단계 이전 완료와 정주여건 개선이 큰 역할을 한 것으로 풀이된다.
 
시 관계자는 “올해 하반기 20만명 돌파가 예상된다”며, “새로 이주해온 시민들이 편안하게 살 수 있도록 정주 여건 개선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읍․면․동별 인구는 조치원읍이 4만 7,307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지난 1월 말 개청한 아름동 인구가 4만 520명을 기록, 두 번째로 많았다.
 
특히, 도담동, 아름동, 한솔동 등 신도시 지역 인구는 8만 1,508명으로 집계돼 세종시 전체 인구의 45%를 차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