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해경, 소외 도서지역 찾아 봉사활동 펼쳐

안민 기자 | 기사입력 2019/05/31 [22:56]

창원해경, 소외 도서지역 찾아 봉사활동 펼쳐

안민 기자 | 입력 : 2019/05/31 [22:56]

창원해양경찰서(서장 김태균)는 31일 지역 봉사단과 함께 마산합포구 구산면 실리도를 찾아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봉사활동을 펼치고 준비한 생필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 창원해경, 소외 도서지역 찾아 봉사활동 펼쳐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창원해경에 따르면, 실리도(약 40가구 90여명이 거주)를 찾은 봉사인력은 50여명으로 해경, MH연세병원, 선박안전기술공단 창원지부, 해양구조협회 마산지부 및 미용 봉사자로 구성되, 종합민원상담(법률, 의료, 연안쓰레기수거)과 이․미용서비스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했다.
 
특히, 이번 봉사활동에는 수중 잠수가 가능한 해양경찰 구조대와 해양구조협회 마산지부 잠수요원들이 제24회 바다의 날을 기념해 섬 주변 연안 수중 정화활동을 전개해 수중 쓰레기 등 약 3톤을 수거했다.

창원해경 관계자는 “도서지역을 찾아 주민들과 소통하고 봉사활동을 펼쳐 기쁘다”며 “앞으로도 봉사활동을 통해 도서주민에게 가까이 다가서는 해경이 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