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최초 현금 1만원권 크기 제천화폐 모아 인기

홍재우 기자 | 기사입력 2019/06/12 [13:35]

전국최초 현금 1만원권 크기 제천화폐 모아 인기

홍재우 기자 | 입력 : 2019/06/12 [13:35]

제천시는 최근 새롭게 발행된 신형 모아화폐 5만원권이 불과 3주 만에 4억 5천만 원 어치가 판매되는 등 시민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달 17일자로 현금 1만원과 동일한 사이즈의 제천화폐 모아 60억 원을 발행한 바 있다.

 

한국조폐공사에서 발행하는 지역화폐 중 현금 1만원권 크기의 소형 화폐는 제천의 '모아'가 전국 최초이다.

 

▲ 전국최초 현금 1만원권 크기 제천화폐 모아 인기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이는 사용자들의 요구사항을 반영한 것으로 시는 기존 5천원권과 1만원권 이외에도 5만원권을 새롭게 추가 발행해 그 편의성을 높였다.

 

이런 편의성으로 제천의 공직자들 사이에서는 경조사 시 제천화폐를 사용하는 경조사비 문화가 차츰 조성되고 있다.

 

최근 결혼식이나 상갓집 등에서의 경조사비 지출 트렌드는 5만원, 10만원, 20만원 등 5만원단위로 이동된 지 오래다.

 

이에, 제천화폐 ‘모아’는 사용하는 사람이 4% 할인된 금액으로 구매할 수 있어 이득이며,혼주나 상주 입장에서도 받은 지역화폐로 가맹된 예식장이나 장례식장에서 대금 결제가 가능하므로 부담이 없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 사이에서는 병원이나 학원비 등 규모가 있는 대금의 결제수단으로도 제천화폐 붐이 일고 있다”며, “지역 내 모아화폐 사용 문화를 성공적으로 안착시켜 모두 함께 잘사는 제천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전자화폐 발행에 대한 민원발생의 사전 해소 등 준비기간을 충분히 거쳐 모바일형인 ‘모아’도 오는 10월에 선보일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