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나는 양산간다. 태호도 성산와야지!”

한국당 공관위 11일 말미에 洪 양산 출마 전격 선언

김호경 기자 | 기사입력 2020/02/11 [16:13]

홍준표 “나는 양산간다. 태호도 성산와야지!”

한국당 공관위 11일 말미에 洪 양산 출마 전격 선언

김호경 기자 | 입력 : 2020/02/11 [16:13]

[시사우리신문]고향출마를 고집하던 홍준표 전 지사가 공관위의 최후 통첩에 백기를 들었다. 

 

▲ 홍준표와 김태호 후보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홍 전 지사는 11일 오후 3시 30분경, 밀양선거사무실에서 측근들에게 “나는 양산 간다. 태호도 성산(창원) 와야지..”라고 말했다. 홍 전 지사는 이날 지지자들과 의령을 방문하고 돌아오는 길이었다. 

 

“공천관리위와 의논했느냐”는 질문에는 “수험생이 선생한테 물어보고 지원하느냐”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