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사람·바다·생명 잇는 ‘가로림만 에코-투어리즘 공간’ 조성 추진

홍재우 기자 | 기사입력 2020/04/28 [16:07]

태안군, 사람·바다·생명 잇는 ‘가로림만 에코-투어리즘 공간’ 조성 추진

홍재우 기자 | 입력 : 2020/04/28 [16:07]

[시사우리신문]태안군이 가로림만의 생태환경 보전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가로림만 해양정원 조성’에 박차를 가한다.

 

군은 지난 27일 군청 대강당에서 가세로 군수, 관련 실·과장, 용역사 등 30여명이 모인 가운데 ‘가로림만 해양정원 조성 세부추진계획 수립 및 예비타당성 대응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가졌다.

 

▲ 가로림만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가로림만 해양정원 조성사업’은 가로림만 일원의 다양한 해양생태자원을 보전·보호하고 갯벌과 해양생물의 관찰·체험 관광을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자 추진하는 사업으로군은 충청남도·서산시와 함께 가로림만 일원의 해양자원을 활용해 해양정원센터 가로림만 생태학교 해양힐링숲 등대정원 갯벌정원 등을 조성, 가로림만의 우수한 해양환경을 보전하며 지역경제에도 활력을 불어넣겠다는 방침이다.

 

연구용역을 맡고 있는 한국해양과학기술원은 이날 보고회에서 예비타당성조사 대응방안 단위사업별 세부 운영계획 지역경제 연계성 제고를 위한 인프라 개선 방안 해양정원을 연계한 지역경제 활성화 전략 등을 제시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가로림만이 단순 시설조성과 단편적 관람객 유치를 넘어, 해양생태환경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사람·바다·생명을 하나로 잇는 명품생태공간이 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