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KBS 1박2일에 나온 촬영지가 어디에요?

노상문 기자 | 기사입력 2020/05/18 [13:40]

보성군, KBS 1박2일에 나온 촬영지가 어디에요?

노상문 기자 | 입력 : 2020/05/18 [13:40]

[시사우리신문]보성군은 KBS 간판 예능 1박2일 시즌4에서 ‘스트레스 제로 투어 보성편’이 3회 연속 방영되면서 방송 홍보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 “1박2일 프로그램이 방영된 후부터 촬영지와 녹차음식 등 촬영 정보에 대한 문의가 이어지고 있으며 보성 여행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 보성차밭(사진제공=보성군)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지난 5월 3일 10일 17일에 방영된 1박2일 ‘스트레스 제로 투어 보성편’에서는 보성차밭과 웅치면 제암산 자연휴양림, 겸백면 윤제림 등 보성 주요 관광지가 소개됐다.

 

제일 먼저 1박2일 팀이 찾은 관광지는 보성차밭이었다.

 

▲ 보성차밭(사진제공=보성군)    ©시사우리신문편집국

 

1박2일은 코로나19로 여행에 나서지 못한 지난 3월 29일 “두루 가볼 전국일주편”에서도 첫 번째 여행지로 보성을 선택하며 영상으로 차밭을 소개한 바 있다.

 

이어 보성군이 직영하고 있는 제암산자연휴양림을 찾은 멤버들은 숲속 교육관에서 게임을 하고 진팀은 벌칙으로 어드벤처 모험시설을 체험했다.

 

제암산자연휴양림은 연간 20만여명이 찾는 전국 최고의 휴양 명소이며 2018년 한국 관광의 별에 선정됐다.

 

에코어드벤처와 전용짚라인 등 숲을 활용한 다양한 놀이와 체험이 가능해 ‘놀이숲’이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다.

 

▲ 짚라인 (사진제공=보성군)    ©시사우리신문편집국


또한, 유모차, 휠체어로도 진입이 가능한 5.8km 길이의 무장애 산악트레킹로드 ‘더늠길’이 있어 노인, 어린이 등 보행약자도 편안하게 편백 숲을 거닐 수 있다.

 

숙박시설은 숲속의집, 숲속휴양관, 제암휴양관, 원기회복의 집 등 총 55실이 있으며 동시에 300여명의 숙박이 가능해 대학교와 기업체 등에서 MT와 워크숍 장소로 안성맞춤이다.

 

보성군은 코로나19 방역지침이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되면서 지난 5일부터 제암산자연휴양림 운영을 재개했으며 숙박객과 방문객의 안전을 위해 매일 1회 이상 방역을 실시하고 있으며 손소독제 비치, 입장객 발열체크 및 마스크 착용 계도 등의 조치를 취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