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와 영도구, 클린에너지 도시 위해 손 맞잡다

황미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6/03 [12:50]

부산시와 영도구, 클린에너지 도시 위해 손 맞잡다

황미현 기자 | 입력 : 2020/06/03 [12:50]

[시사우리신문] 부산시와 영도구는 3일 오후 3시 10분부터 대통전수방 창의산업공간에서 시민 200여명과 함께 클린에너지도시 실현을 위한 업무협약식 등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부산시는 지난해 8월 부산 신재생에너지 비전과 전략을 발표해 신재생에너지를 통한 전력자립률 2030년 20%, 2050년 50% 정책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기반을 만들었으며 이에 16개 기초지자체 중 최초로 영도구와 클린에너지 도시 실현을 위한 공동 협약식과 비전 선포를 통해 깨끗하고 안전한 미래 에너지로의 전환을 위한 원동력을 마련하는 뜻깊은 자리를 마련했다.

 

특히 한국전력, 한국에너지공단, 테크노파크, 대학 등 지역 에너지 관련 기관을 비롯한 시민단체, 기업 등 총 200여명이 동참해 힘을 모은다.

 

주요 행사는 퓨전국악단 식전공연 클린에너지도시 부산 실현을 위한 영도구 동참 협약식 기관단체 등과 공동실천 협약식 친환경에너지 선도도시 영도 원년 선포식 시민참여 퍼포먼스 행사 정책홍보 부스운영 등이다.

 

부산시 박성훈 경제부시장은 “원전 일변도의 에너지 정책을 점진적으로 태양광, 풍력, 연료전지 등 친환경에너지로 다변화해 관련 산업 육성을 통한 지역일자리 창출 등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만들어 가겠다”며 “영도 구민을 비롯한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성원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