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안전속도 5030’사업 추진

안기한 기자 | 기사입력 2020/07/16 [13:08]

충주시, ‘안전속도 5030’사업 추진

안기한 기자 | 입력 : 2020/07/16 [13:08]

[시사우리신문]충주시가 정부의‘안전속도 5030’정책에 맞춰 지역 내 교통표지와 노면표지 설치 등 시설물 보강 공사에 나선다.

 

‘안전속도 5030’은 교통 소통이 필요한 외곽지역을 제외한 도심지역 기본 제한속도를 시속 50km, 보호구역 · 주택가 등 보행자 안전이 필요한 지역은 시속 30km로 하향하는 국가정책으로 도로교통법 시행규칙 개정에 따라 내년 4월부터 전국적으로 시행된다.

 

충주시와 충주경찰서는 그동안 협의를 통해 충원대로와 금봉대로 안쪽의 도심부 14.75㎢ 구간을 ‘충주시 안전속도 5030’추진 범위로 설정했다.

 
또한 교통안전시설심의회를 통해 예성로 갱고개로 봉현로 형설로 남산로 등 주요간선도로는 시속 50㎞, 어린이보호구역, 상가 밀집지역, 주택가 이면도로 등은 시속 30㎞로 속도를 제한하도록 결정했다.

 

시는 오는 8월 실시설계 용역을 마친 후 12월까지 제한속도관리구역별 속도 표지판 교체, 도로노면 속도제한표시 등 교통안전시설 설치를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석미경 교통정책과장은 “안전속도 5030의 시행으로 교통사고를 줄이고 안전하고 쾌적한 교통 안전도시가 되기를 바란다”며 “정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충주경찰서 교통안전공단 등 관계기관과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