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코로나 극복 위해 기업지원에 올인한다

13건의 현장목소리 정부건의 및 기업지원단 통해 해결

안기한 기자 | 기사입력 2020/07/22 [17:04]

창원시, 코로나 극복 위해 기업지원에 올인한다

13건의 현장목소리 정부건의 및 기업지원단 통해 해결

안기한 기자 | 입력 : 2020/07/22 [17:04]

[시사우리신문]창원시(시장 허성무)와 창원상공회의소(회장 한철수)는 22일, 기업지원기관과 기업체관계자 등 60여명이 참석한가운데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지역기업의 경영애로요인 파악과 유관기관별 지원대책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자 ‘기업지원기관 초청 기업인 간담회’를 개최했다. 

 

▲ 창원시, 코로나 극복 위해 기업지원에 올인한다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이번 간담회는허성무 창원시장과 한철수창원상공회의소 회장을 비롯한 경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고용노동부 창원지청장, 경남KOTRA지원단장, 창원세관장, 마산・창원세무서장과 신용보증기금・기술보증기금 창원지점장 등 금융기관, 창원국가산단 경영자협의회 등 경제단체, 두산중공업,한화에어로스페이스, 현대로템, 범한산업 등 기업체 대표가 참석하여 의견을 교환했다. 

 

간담회에 앞서 창원상공회의소가 코로나19관련 지역기업 경영현황을, 창원시가한-세계화상 비즈니스 워크 개최계획과 창원기업지원단 운영제도를 발표했다. 

 

간담회에서 진해 중소기업협회, 진북산업단지협의회, 전문건설협회, stx조선 등의 기업체에서는 보증한도 및 금융지원 확대, 환경 규제 완화, 마창대교 통행료 인하, 영세기업 지원 확대, 도내 대형사업 지역업체 참여 확대, 법적 노동시간(52시간) 시행 연기, STX조선 경영정상화 지원 등의 건의가 쏟아졌으며, 두산중공업에서는 허성무 창원시장에게 가스터빈, 풍력 등 주력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에 감사하다고도 전했다. 

 

한철수 창원상공회의소 회장은 "기업이 어려운 만큼 금융기관과 기업지원기관의 지원이 더욱 중요하다"고 말하며 이들 기관의 적극적인 지원을 당부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기업체의 건의사항에 대해 시가 할 수 있는 것은 적극 검토하여합리적 해결책을 모색하고, 제도개선이 필요한 사항은 개선에 최선을 다하며, 정부와도, 금융기관에서 해결해야 할 사항은 해당기관에 지속적으로 건의하여해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