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해안가 열화상 카메라 등 CCTV로 시민 안전 UP

홍재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1/18 [13:59]

서산시, 해안가 열화상 카메라 등 CCTV로 시민 안전 UP

홍재우 기자 | 입력 : 2021/01/18 [13:59]

[시사우리신문]서산시가 해안가에서 발생하는 비상상황에 신속히 대처 가능한 ‘CCTV 관제 시스템’을 본격 가동한다고 18일 밝혔다.

 

CCTV 관제 시스템은 열화상 카메라를 이용해 해안가 주변 사건·사고를 예방하고 국가안보수호 등 비상상황 시 즉시 대처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 서산시, 해안가 열화상 카메라 등 CCTV로 시민 안전 UP

 

지난해 7월 행정안전부가 주관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 사업 공모 선정으로 특별교부세 등 1억 6천만원을 확보했다.

 
이를 통해 시는 관내 실종 및 사건사고 다발 지역인 벌말과 간월도 2개소에 열화상카메라 2대와 방범CCTV 7대, 비상안내방송기기 2대 등을 설치 완료했다.

 
열화상카메라의 경우 1Km 거리도 감지, 파악이 가능해 해안가의 비상상황을 관제하게 되며 방범CCTV는 진입로 등 주변을 살피게 된다.

 

뿐만 아니라 안내 방송기기 설치로 폭우 및 해일 사건·사고 감지 시 즉시 안내가 가능하다.

 
통합 관제는 도시안전통합센터와 서산시청 재난상황실에서 365일 24시간 진행되며 위험상황 발생 시 112·119에 즉시 신고하는 등 시민 안전 보호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서산시 관계자는 “이번 열화상카메라 등 안전시스템 구축으로 시민들의 해안가 인근 안전사고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게 됐다”며 “시스템 운영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