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해경, 2020년 해양오염사고·유출량 큰 폭 감소

전년대비 사고 28%(5건), 유출량 78.3%(2,662ℓ) 감소

안민 기자 | 기사입력 2021/01/21 [22:18]

창원해경, 2020년 해양오염사고·유출량 큰 폭 감소

전년대비 사고 28%(5건), 유출량 78.3%(2,662ℓ) 감소

안민 기자 | 입력 : 2021/01/21 [22:18]

[시사우리신문]창원해양경찰서(서장 유충근)는 창원해역에서 발생한 해양오염사고와 유출량이 전년도와 비교하여 큰 폭으로 감소했다고 밝혔다.

 

▲ 사고선박 해역에는 방제선박이 해양오염 방제막을 설치해 유출된 기름과 잔해물 수색으로 진행됐다.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창원해경에 따르면, 2020년 해양오염사고는 총 13건, 유출량은 739ℓ로2019년 해양오염사고 18건 대비 5건(28%) 감소하였고, 유출량은 3,401ℓ 대비 2,662ℓ(78.3%)로 대폭 감소했다.

 

사고 원인별로는 충돌·침수 등의 해난과 부주의로 인한 사고가 각각 5건으로 전체 77%를 차지하였으며, 오염원별로는 어선에 의한 사고가6건으로 가장 많았다.

 

창원해경 관계자는 “해양오염사고 분석 결과를 토대로 어선에 의한 해난사고를 예방하기 위하여 기상 불량 시 출입항 통제 등 안전운항 준수토록 계도조치를 강화하는 한편, 부주의 사고 빈도가 높은 소형 예인선, 유조선 등에 대해서는 유류 공·수급 등 안전수칙을 준수토록예방순찰 및 지도점검을 강화하는 등 해양오염사고 발생을 사전차단하기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