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서울 '따스한 채움터' 방문 사랑 나눔 배식봉사 펼쳐~

나베봉의 지칠 줄 모르는 선행은 어디까지...사랑의 쌀과 연탄 나눔에 이어 배식봉사까지...

안기한 기자 | 기사입력 2023/11/20 [15:05]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서울 '따스한 채움터' 방문 사랑 나눔 배식봉사 펼쳐~

나베봉의 지칠 줄 모르는 선행은 어디까지...사랑의 쌀과 연탄 나눔에 이어 배식봉사까지...

안기한 기자 | 입력 : 2023/11/20 [15:05]

[시사우리신문]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회장 한옥순/이하 나베봉)회원 25명은 지난 19일 사회복지재단인 서울시 용산구 서울역 인근 무료급식소 ‘따스한 채움터’를 방문해 1층과 2층에서 서울시 중심으로 분포된 어렵고 힘들게 살아가고 있는 독거노인, 동대문 쪽방촌 소외계층, 서울역 노숙자 230명 대상으로 따뜻한 나눔을 실천했다고 20일 밝혔다.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서울 '따스한 채움터' 방문 사랑 나눔 배식봉사 펼쳐~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서울 '따스한 채움터' 방문 사랑 나눔 배식봉사 펼쳐~


나베봉 한옥순 회장은 “ 경제가 어려워 봉사의 손길이 많이 줄어든 요즘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소외된 이웃을 위해 사랑과 정성으로 준비한 따뜻한 저녁식사를 배식하는 봉사활동을 실시해 뜻깊은 시간이 된 것 같다"며 " 휴일 저녁 소중한 시간을 내어서 즐거운 마음으로 시종일관 웃음을 읽지 않고 열심히 봉사활동에 참여해 주신 회원들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서울 '따스한 채움터' 방문 사랑 나눔 배식봉사 펼쳐~

 

이어"앞으로도 지금처럼 나눔과 봉사활동으로 소외된 이웃들에게 많은 괸심을 갖고 사랑나눔 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고 우리 사회 소외된 이웃에 힘이 될 수 있는 활동을 꾸준히 실천해 함께 살아가는 행복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앞으로도 노력하는 봉사단체가 되겠다"고 다짐했다.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 서울 '따스한 채움터' 방문 사랑 나눔 배식봉사 펼쳐~



정마리아 수석부회장은 "사랑과 정성으로 준비한 한 끼가 상대적으로 소외감과 외로움을 느끼는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배식 노력봉사로 도움을 줄 수 있어 보람을 느꼈다"며 "휴일 저녁 소박한 한 끼의 식사지만 나눠드린 따뜻한 식사를 맛있게 드시는 모습을 바라보면서 앞으로도 많은 온정의 손길을 나눌 수 있는 다양한 봉사활동에 참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은 이날 오전 자원봉사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시 성북구 정릉3동에 거주하는 어려운 세대 소외 계층을 위해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 활동을 펼쳤다.나베봉의 아름다운 선행은 지칠 줄 모르며 현재 진행형으로 타 단체로부터 많은 귀감이 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나누고베풀고봉사하는그룹 #한옥순회장이하 #나베봉 #따스한채움터 #복지사각지대 #봉사단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