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대곡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 준공 전 현장점검

안기한 기자 | 기사입력 2024/06/03 [15:01]

진주시, ‘대곡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 준공 전 현장점검

안기한 기자 | 입력 : 2024/06/03 [15:01]

[시사우리신문]조규일 진주시장은 3일 대곡면 일원에서 오는 6월 준공 예정으로 공사가 진행 중인 ‘대곡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 현장을 점검했다.

 

시는 이날 조규일 시장과 지역주민 대표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준공 전 현장을 점검하고 사업 미비점 보완 및 주민들의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 대곡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 준공 전 현장점검

 

‘대곡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은 하수가 차집되지 않는 용암마을 등 9개 마을을 하수처리구역으로 확대하여 생활하수 처리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총사업비 312억 원(국비 70%, 도비 10.5%, 시비 10.5%, 기금 9%)을 들여 지난 2021년 6월 착공했다. 하루하수 처리용량을 기존 1900t에서 2850t으로 1.5배 증설하는 사업으로, 이번 사업으로 생활하수를 공공하수처리장으로 새로이 유입시키는 9개 마을(593가구),오수관로 17.4㎞를 정비하여 올해 6월 마무리할 예정이다.

 

시는 대곡면 생활하수가 대곡천으로 유입되던 것을 공공하수처리장으로 유입시켜 처리함으로써 인근 마을 생활환경과 하천 수질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현장 점검에 나선 조규일 시장은 “그동안 생활하수가 차집되지 않던 마을을 하수처리구역으로 확대함으로써 대곡천 수질개선과 주민들이 쾌적한 삶을 영위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