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청, ‘날씨알리미앱’ 집중호우 알림서비스, 18일부터 실시

김은수 기자 | 기사입력 2020/09/18 [13:52]

기상청, ‘날씨알리미앱’ 집중호우 알림서비스, 18일부터 실시

김은수 기자 | 입력 : 2020/09/18 [13:52]

[시사우리신문]기상청은 18일부터 내 위치에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한 경우 사전에 알려주는 ‘강수 알림’ 서비스를 시작한다.

 
‘강수 알림’ 서비스는 기상청 ‘날씨알리미 앱’을 통해서 제공되며 집중호우가 예상되는 지역에 있는 사용자가 능동적으로 위험 상황에 대비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서비스이다.

 

▲ 강수 알림서비스 메시지 및 강수 예측 영상 예시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강수 알림’ 서비스는 사용자가 위치한 동네에 시간당 예상 강수량이 15~25mm일 경우 ‘강한 비’ 정보를, 25mm 이상일 경우 ‘매우 강한 비’ 정보를 제공한다.

 

특히 ‘강수 알림’ 서비스는 개인설정 없이도 위치기반을 통해 자동으로 알려주는 방식)으로 정보를 제공해, 긴급 상황 시 빠르게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또한, 강수 알림 메시지에서 강수예측 상세정보와 연계해, 1시간 단위의 초단기예보와 실시간으로 움직이는 강수예측 영상을 통해 내 주변 지역의 강수 흐름을 확인할 수 있다.

 

‘강수 알림’ 서비스는 앱 마켓에서 ‘날씨알리미 앱’을 내려 받은 후 사용할 수 있다.

 

김종석 기상청장은 “위험기상 시 변화된 정보를 신속하게 전달해, 국민의 불편함을 최소화하고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기상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