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은행, ‘BNK첫걸음우대적금’ 출시…선착순 1000좌 한정 판매

안강민 기자 | 기사입력 2020/10/07 [16:04]

BNK경남은행, ‘BNK첫걸음우대적금’ 출시…선착순 1000좌 한정 판매

안강민 기자 | 입력 : 2020/10/07 [16:04]

[시사우리신문]BNK경남은행이 최초 신규 고객에게 우대이율과 경남BC카드 캐시백을 제공하는 적금 신상품을 출시했다.

 

BNK경남은행은 오는 12월 6일까지 두 달간 ‘BNK첫걸음우대적금’을 한정 판매한다고 6일 밝혔다.

 

▲ BNK첫걸음우대적금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선착순 1000좌만 판매될 BNK첫걸음우대적금은 ▲최초 신규 고객(마케팅 동의 필수) 0.60% ▲주택청약종합저축 보유 또는 비대면으로 가입한 정기예금 100만원 이상 보유 0.20% ▲3개월 이상 급여(연금) 입금 실적 보유 0.20% ▲경남BC카드(신용/체크) 30만원 이상 결제 0.20% 등 각종 조건충족 여부에 따라 우대이율이 제공된다.

 

기본이율 1.10%에 우대이율 1.20%를 모두 제공받으면 최고 연 2.30% 금리(세전)를 기대할 수 있다.

 

여기에 추가로 BNK첫걸음우대적금에 가입한 뒤 경남BC카드에 신규 가입하거나 2020년 7월 1일 이후 경남BC카드 이용이 없는 고객이 BNK첫걸음우대적금 가입 후 30일 이내 10만원 이상 이용하면 1만원을 캐시백해 준다.

 

1년제 자유적립식 정기적금인 BNK첫걸음우대적금은 제한 없이 누구나 모바일뱅킹앱(App) 또는 모바일웹(Web)를 통해 가입할 수 있다.

 

가입금액은 월 1만원 이상 20만원 이하이다.

 

 

디지털사업부 김기범 부장은 “BNK첫걸음우대적금은 비대면 금융상품과 경남BC카드가 콜라보 한 금융상품으로 BNK경남은행과 처음 거래하는 신규 고객을 환영해 우대이율 최고 연 2.30%와 경남BC카드 캐시백 1만원이 제공된다. 조기 판매 종료가 예상되는 만큼 적금 가입을 고려하고 있는 경우 가입을 서두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