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미 의회 탓말고 FTA 협의나서야” ....

외교통상부는 청문회에서의 논의 내용 중 일부만을 인용보도 함으로써 오해의 소지가 있다며..

시사우리신문편집국 | 기사입력 2010/08/06 [22:33]

“한국, 미 의회 탓말고 FTA 협의나서야” ....

외교통상부는 청문회에서의 논의 내용 중 일부만을 인용보도 함으로써 오해의 소지가 있다며..

시사우리신문편집국 | 입력 : 2010/08/06 [22:33]
연합뉴스는 Ron Kirk 미국 무역대표(USTR)가 상원 농림식량위 청문회(지난 4일)에서 “한국이 미 의회의 비우호적인 환경을 이유로 들면서 뒤에 숨어 있지 말고 협상 테이블로 나오는 것이 중요하다”고 주장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외교통상부는 보도는 청문회에서의 논의 내용 중 일부만을 인용함으로써 오해의 소지가 있으며,논의 내용의 전반적인 맥락은 아래와 같다고 해명했다.
 
Kirk 대표의 발언은 Johanns 상원의원(공화, 네브라스카)이 “행정부가 TPA(무역촉진권한: Trade Promotion Authority) 없이는 현재 진행중인 TPP(범태평양 동반자협정: Trans-Pacific Partnership Agreement)등 협상을 성공시키기가 어렵지 않은지, 또한 콜롬비아, 한국 등과의 현안 FTA가 인준되고 있지 않은 것은 현 (민주당) 정부가 FTA 인준에 무기력(powerless)하기 때문이라고 생각하는 것이 아니냐”는 질문에 답변하는 과정에서 나온 것이며,Kirk 대표는 이에 대하여 미국의 무역상대국들이 때때로 TPA 부재나 미 행정부와 의회간의 관계를 핑계로 미국이 DDA, FTA 등 무역현안 해결에 소극적인 태도를 보이고 있다고 말하고 있으나, 자신은 이를 수긍하지 않고 있다는 취지로 발언한 것이며 한국을 특정하여 발언한 것은 아니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