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스톱 서비스, 가평고용복지센터 문연다

안민기자 | 기사입력 2020/12/21 [12:55]

원스톱 서비스, 가평고용복지센터 문연다

안민기자 | 입력 : 2020/12/21 [12:55]

[시사우리신문]가평고용복지센터가 오는 23일 처음으로 문을 열고 운영에 들어감으로써 원스톱 고용서비스 강화로 일자리 문제해결 및 고용촉진을 이룰 것으로 기대된다.

 

21일 가평군과 고용노동부 춘천고용복지플러스센터에 따르면 취약계층의 복지향상과 고용서비스 수요증가에 대응하고 접근성 제고를 위해 한 공간에서 고용-복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중형고용센터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센터는 가평읍 읍내리 631-2번지(구 현대자동차) 내에 마련됐다. 군과 고용센터 관계 직원 각 2명씩 총 4명이 상근하며 원스톱 고용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군은 대상별 취업지원서비스 제공은 물론 농촌일자리 등 지역일자리 상담 및 연계, 취업장애요인 해소를 위한 생계·의료·돌봄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또 고용센터에서는 취업취약계층 대상 개인별 취업활동계획 수립 및 소득지원, 전문상담 실시 ,취업활동계획에 따른 참여기관별 서비스 배분·의뢰 ,구인업체 대상 채용서비스 제공 등이 이뤄진다.

 

특히 내년 8월 이후부터는 실업급여 설명회장을 설치해 실업급여 지원에 나서는 한편 경력단절여성을 위한 여성새로일하기 새일센터 및 사회복지 추가인력 배치도 검토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고용·복지 서비스는 꾸준히 증가하였으나 서비스별 다양한 전달체계로 인한 불편 초래 및 관련기관 간 칸막이 현상이 발생하고 공공 고용서비스 인프라가 부족한 상황에서 가평고용센터는 일자리 지원기관의 공간적 통합을 통해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