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온패스,대한민국 코로나19 종식 책임진다.

대한민국 최고의 기술로 탄생한 인공지능 큐·온·패·스

김은수 기자 | 기사입력 2021/01/29 [17:23]

큐온패스,대한민국 코로나19 종식 책임진다.

대한민국 최고의 기술로 탄생한 인공지능 큐·온·패·스

김은수 기자 | 입력 : 2021/01/29 [17:23]

[시사우리신문]대한민국 최고의 기술로 탄생한 인공지능 큐·온·패·스가 코로나19가 종식되는 그날까지 청정지역 대한민국을 기대하는 모든 국민과 사업자여러분을 큐온패스와 최준용이 힘차게 응원하고 나섰다. 

 

큐온패스의 장점인 안전지대의 특징은 흑체로 시스템을 이용한 온도보정 및 측정테스틀 마친 최고의 제품이다.

 

▲ 큐온패스



 

흑체로(Blackboby)란 적외선 온도계,열화상카메라 등의 장비를 교정하기 위한 국가공인인증기관이 사용하는 적외선 온도측정 기준 장비다.큐온패스 테스트결과 40cm에서 온도 측정시 오차범위가 약 ±0.3℃ 이내로 나타났다.

 

특히 중국산 제품이 국내 유통되는 제품에서 인식하는 얼굴사진(종이,휴대폰)은 인식하지 않으며 발열측정도 되지 않는다. 큐온패스는 발열 측정 오차시 100%환불을 약속하는 제품으로 기술력을 강조하고 있다. 그 이유는 생체인식기능을 포함하고 있어 실제 얼굴만 인식하고 동작하는 기술력을 가진 제품이다, 큐온패스를 제조하는 (주)코어는 기술혁신,기술혁명,기술을 최고의 가치로 여기며 세계의 유수기업과 당당히 경쟁하는 기업으로 세계 최고의 기술로 글로벌 가업으로 성장하고 있는 회사다. 

 

▲ 큐온패스



큐온패스의 생체인식 기능은 고정밀 온도 측정은 물론 마스크 착용 여부체크는 물론 안정적이고 효율적인 발열 측정으로 대면 발열체크의 코로나 감염발생을 차단하는 최고의 인공지능 비대면 열화상카메라로 국내시장에서 주목 받게 됐다. 인공지능으로 편리한 관리 및 시스템동기화로 얼굴 데이터베이스 30,000명이 등록 가능하다.

 

특히 큐온패스는 코로나19가 종식 된 이후에도 관공서,기업,사업장 등에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다. 

 

이는 (주)코어의 최고의 IT기술력으로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함으로 가능하다.

 

▲ 큐온패스



큐온패스의 다양한 기능은 ▲출입 기록(일 시간대별 출입자를 확인하여 역학 추적 및 출입자에 대한 식별이 용이하며 보건당국의 방역 정책에 저극 협력할 수 있다)▲음성 설정(초기설정된 음량에서 크게 작게를 설정할 수 있고 설치 환경, 장소에 따라 볼륨조정이 가능하다)▲방문자 정보(사업장에 방문한 정보를 시간대별 확인 할 수 있는 기능으로 회사의 보안 시설등의 철저한 관리가 가능하다)▲블랙리스트 차단(통제된 인원과 출입을 금지한 사람등을 정확하게 분석하고 출입을 통제,관리하는 시스템을 제공한다)▲서버 연결(큐온패스를 서버에 연결하여 각 사업장의 특성화 솔루션을 제공한다)▲안면인식 설정(출입장의 얼굴인식 뿐만 아니라 사업장의 직원,관계자 등을 정확하게 인식하여 불필요한 외부인의 출입을 통제 할 수 있다)▲온도측정 설정(출입자의 체온을 정확히 측정하여 코로나 감염으로부터 사전 차단을 통해 철저하게 예방 할 수 있다)▲인원정보 (회사 직원들의 출퇴근 기록 및 외부 출입자 등에 대한 관리부터 보안관리에 이르기까지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등 의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 큐온패스



큐온패스는 설치장소에 따라 스텐드형,벽부착형,탁상형으로 발열측정과 전자출입명부 체크를 한번에 처리할 수 있으며 편리한 관리와 시스템 동기화를 실현 할 수 있는 국내제품이다. 

 

큐온패스 본사와 업무체결을 마친 안기한 경남본부장은 “아직까지 대면 발열체크와 수기작성을 하는 관공서와 다중이용업소가 만연하다”며“이러한 다중시설업체가 가장 쉽게 코로나19 감염 취약 지역이 많고 방역정책의 문제점도 많다 ”고 지적하면서“국내 최고의 제품인 큐온패스 비대면발열체크기는 국내제품으로 발열측정 오차시 100% 환급하며 시사우리신문이 책임지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