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START-아티스타트 <2021 미술대학 예비작가 지원전시>

정재학 기자 | 기사입력 2021/02/03 [14:48]

ARTISTART-아티스타트 <2021 미술대학 예비작가 지원전시>

정재학 기자 | 입력 : 2021/02/03 [14:48]

[시사우리신문]부산과 울산, 경남지역 8개 대학 미술학과 예비졸업생들의 작품을 소개하는 ‘ARTISTART-아티스타트 <2021 미술대학 예비작가 지원전시>’가 2월 5일부터 21일까지 부산시민회관, KT&G상상마당 부산, BNK부산은행 갤러리, 부산청년문화공간 청년작당소에서 개최된다

 

(재)부산문화회관, KT&G상상마당 부산이 공동주최, 주관하고 부산광역시, BNK부산은행, (사)부산화랑협회, (사)아트쇼부산이 후원하는 이번 전시는 민·관기관이 협력하여 지역의 예비작가로 첫발을 내딛는 청년작가들을 격려하기 위한 자리이다.

 

 

이번 전시에서는 부산대학교, 동아대학교, 경성대학교, 신라대학교, 동의대학교, 울산대학교, 창원대학교, 경남대학교 등 부울경 8개 대학 미술학과, 공예과 교수들의 추천을 받은 예비졸업생 70명의 100여 작품이 소개된다.

 



 

충동적으로 튀어나온 무의식의 흔적을 설치물로 제작한 김동욱(부산대학교)의 ‘ID[이드]’, 코로나19로 멈춰버린 세상에서 아무것도 하지 않는 나의 모습을 철선으로 된 설치물로 제작한 김지양(창원대학교)의 ‘지금 나는’, 사람들 앞에 나서기 꺼리는 나와 나의 존재를 알리고 싶어하는 나의 두가지 상반된 감정을 표현한 성다정(울산대학교)의 ‘위장’, 소중한 감정을 알려준 모든 이들에게 서툰 나의 진심을 전하는 송화윤(동의대학교)의 ‘회상(回想)’, 실패와 아픔을 통해 내면적으로 더 단단해지고 성장하는 우리의 인생을 밧줄로 묘사한 이유진(경성대학교)의 ‘우리의 인생’ 등 저마다 가진 다양한 화풍과 주제의식이 담긴 작품들이 전시된다.

 

 

 

특히 이번 전시는 예비작가들이 작가로 성장할 수 있는 계기를 주기위해 마련한 만큼 전시기간동안 참가자들을 위한 멘토링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한다. 포스크 코로나 상황에서의 불투명한 미래에 대한 예비작가들의 고민 상담에서부터 선배 멘토들이 들려주는 지역에서 작가로 살아남는 방법, 그리고 기관, 기업의 정책적 지원방법까지 그들을 위한 현실적인 조언과 도움을 전해준다.

 

또한, (사)부산화랑협회, (사)아트쇼부산 후원으로 올해 열리는 국내최고의 아트페어인‘BAMA, 아트부산&디자인’ 초대 작가로 참여하게 된다.

 

이 행사는 국내외 역량 있는 작가들로만 참가하는 국제적인 행사로 세계 우수의 갤러리 및 컬렉터들에게 신진 작가로 알릴 수 있는 기회 및 기성 작가로 성장할 수 있는 경력이 될 것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