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전 시민 행복지원금(1인당 10만원) 지급

조규일 시장,"전 시민 행복지원금으로 위기에 처한 소상공인을 적극 돕겠다"밝혀

황미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4/12 [12:22]

진주시, 전 시민 행복지원금(1인당 10만원) 지급

조규일 시장,"전 시민 행복지원금으로 위기에 처한 소상공인을 적극 돕겠다"밝혀

황미현 기자 | 입력 : 2021/04/12 [12:22]

[시사우리신문]진주시는 12일 오전 11시 시청 브리핑룸에서 진주시 전 시민에게 1인 10만원에 해당하는 지원금(행복지원금)을 지급하는 것을 포함한 443억원 규모의 ‘제5차 지역경제 긴급지원 대책’을 발표했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이날 브리핑에서 “5차 지역경제 긴급지원 대책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단기적인 대책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는 장기적인 대책을 포함한 종합적인 지원 대책”이라며, “범시민적인 착한 소비를 진주 전역에 꽃피워 소상공인분들이 다시 일어설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  코로나 위기 극복 5차 지역경제 긴급지원 대책 발표(조규일 진주시장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진주시가 지난해부터 4차례에 걸쳐 1196억 원 규모의 경제대책을 추진한데 이어, 이번에 발표한 5차 대책의 주요내용은 전 시민 행복지원금 360억 ,집합금지 업종(목욕장) 지원 1억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 등 경제활성화 78억 ,청년지원과 규제완화를 위한 포스트코로나에 4억 등 총 3개 분야, 21개 사업이다.

 

시는 이번 경제대책 재원 443억원을 재정안정화기금과 지난해 순세계잉여금 조정분, 재난관리기금을 활용해 조달하였으며, 4월 30일 제2회 추경안이 진주시의회를 통과되는 즉시 전 시민 행복지원금 지급하고 각종 지원시책들이 본격적으로 진행될 것이라고 밝혔다.

 

조규일 시장은“이번 5차 경제대책은 지난 4차례 경제대책의 추가지원인 동시에 정부 4차 지원대책의 보완적 지원으로, 시민 모두를 위로하고 응원하기 위한 지원 대책이다”면서 “코로나로 어려움 겪고 있는 시민들께 따듯한 온기로 스며들고 다시 일어설 수 있는 든든한 버팀목이 되기 바란다”고 전했다. 끝으로 “다시 한 번 힘을 내어 시민이 행복한 부강한 진주로 향한 희망의 길로 시민들과 함께 열어가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