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소방 119항공대, 인명구조 최전선에서 눈부신 활약

조성기 기자 | 기사입력 2021/04/19 [17:56]

경북소방 119항공대, 인명구조 최전선에서 눈부신 활약

조성기 기자 | 입력 : 2021/04/19 [17:56]

[시사우리신문]경북소방본부는 지난 18일 13시경 성주군 가야산 만물상 코스에서 발생한 산악사고 요구조자를 경북소방헬기를 이용해 안전하게 구조했다.

 

요구조자는 산행 중 넘어지면서 안면부가 골절되는 심한 부상을 입었다. 구조대원들이 현장 도착하였으나 가파른 경사로 인해 하산이 힘들다고 판단하여 경북소방 헬기를 이용해 안전하게 구조 후 병원으로 이송하였다.

 

▲ 경북소방헬기 주말 연휴 도내 산악사고 인명구조

 

뒤이어 16시 20분경 김천시 증산면 야산에서 벌목작업 중 낙상으로 인한 산악사고도 발생하였다. 요구조자는 흉부 통증 호소 및 호흡곤란으로 신속한 병원 이송이 필요한 상태로 소방헬기를 이용하여 안전하게 구조한 후 병원으로 이송하였다.

 

한편, 경북소방본부 통계에 따르면, 최근 3년간 2,824건의 산악구조 출동으로 1,719명의 인명을 구조하였다. 특히 봄철(3~6월)에는 전체 구조인원의 30.2%인 882건 출동하여 519명의 인명을 구조하는 등 봄철 산행 시 안전사고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김종근 경북소방본부장은 “최근 봄철 산행을 즐기는 도민들이 증가하면서, 산악사고 발생의 위험이 높아졌다.”라며, “산악사고 대응체계 구축을 통하여 도민들에게 365일 24시간 항공 구조·구급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