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성호 새마을운동 창녕지회장, "탄소중립 실현에 지속적 활동 펼칠 것"

제11회 새마을의 날 기념식 개최, 「탄소중립, 평화의 지역공동체」 새마을과 함께!

시사우리신문편집국 | 기사입력 2021/04/23 [12:00]

손성호 새마을운동 창녕지회장, "탄소중립 실현에 지속적 활동 펼칠 것"

제11회 새마을의 날 기념식 개최, 「탄소중립, 평화의 지역공동체」 새마을과 함께!

시사우리신문편집국 | 입력 : 2021/04/23 [12:00]

[시사우리신문]새마을운동중앙회(회장 염홍철)가 주관하고 행정안전부(장관 전해철)가 주최하는 ‘새마을운동 제창51주년 제11회 새마을의 날 기념식’이 지난 22일 전해철행안부 장관등 정부 및 중앙회장등과 손성호 새마을창녕군지회장등 각 시군 지회장등이 참석한 가운데 새마을운동중앙회 대강당에서 열렸다.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제11회 새마을의 날 기념식은 근면‧자조‧협동 정신을 현대적 의미로 계승‧발전시키고 기후위기 극복을 위한 연대와 협력, 함께 잘 사는 공동체를 만들어 가는 새마을운동의 미래가치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새마을의 날’ 기념식은 새마을운동 유공자 정부표창과 기념장 수여를 시작으로, 염홍철 새마을운동중앙회장 기념사,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 축사, 비르힐리오 빠렐데스 뜨라빼로 주한 온두라스 대사 축사, 선언문 낭독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됐으며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전국 생중계됐다.

 

염홍철 중앙회장은 기념사에서 “기후위기에 대응하는 생명운동, 상생과 통합을 위한 평화운동, 이웃과 좋은 마을을 만드는 공동체운동, 지구촌 공동번영을 위한 지구촌새마을운동을 힘차게 펼쳐나가 새마을운동이 아직 살아있음을 널리 알릴 수 있도록 혼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은 축사에서 “새마을운동은 근면‧자조‧협동의 정신을 바탕으로 시대적 상황에 맞는 변화와 혁신을 도모해왔다”며 “탄소중립사회로의 전환, 생명운동 등 기후변화와 환경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새마을운동의 새로운 변화의 방향과 전략들이 성과로 연결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을 하겠다”고 격려했다.

 

‘새마을의 날’은 새마을운동의 지속적인 추진과 국민적 공감 및 참여 확대를 위해 지난 2011년 국가기념일로 제정됐으며 올해 제11회를 맞이했다.

 

새마을운동중앙회는 새마을의 날 기념식을 통해 200만 새마을회원들이 지역공동체운동을 중심으로 탄소중립사회로의 전환을 이끌고 ‘함께 잘 사는’ 공동체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을 결의했다.

 

새마을운동창녕군지회 손성호 회장은 “새마을운동 51주년을 맞아 의의와 성과를 다시 한 번 되새기고 탄소중립 실현에 새마을운동이 중심이 되어 지속적으로 펼쳐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김 욱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