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김종인 위원장과 물밑 접촉..."실제 영입보단 분열 전략가능성"

안기한 기자 | 기사입력 2021/11/25 [16:13]

민주당, 김종인 위원장과 물밑 접촉..."실제 영입보단 분열 전략가능성"

안기한 기자 | 입력 : 2021/11/25 [16:13]

[시사우리신문]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윤석열 후보와 힘겨루기 하면서 선거대책위 합류가 안개속에 빠진 가운데 최근 더불어민주당쪽 인사가 김 전 위원장과 수차례 물밑 접촉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대위원장 등 광주 소상공인연합회 현장간담회 개최     ©시사우리신문편집국

 

김 전 위원장이 민주당에 몸담았던 시절 인연이 있는 인사들이 주로 최근 김 전 위원장의 국민의힘 선대위 참여를 만류했던 것이라는 소문이 돌고 있다. 

 

앞서 김 전 위원장은 2016년 1월부터 이듬해 3월까지 민주당 비상대책위 대표 등을 지냈고, 여전히 민주당 인사들과 교류하고 있는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김 전 위원장의 민주당 선대위 합류는 간단한 문제는 아니다.  

 

김 전 위원장의 영입 시도로 친문계가 반발하면 '원팀'이 또다시 흔들릴 수 있고, 지난 대선 때 문 대통령을 강하게 비판해 친문계의 반감을 사고 있어 이를 민심의 속내가 호평할지 미지수다. 

 

무엇보다 김 전 위원장이 윤 후보를 대통령으로 만들겠다는 마음을 완전히 접었다고 볼 수 있는 상황이 아니다. 

 

다만 김 전 위원장과 윤 후보와 갈라놓는 것만으로 윤 후보의 리더십에 상처를 내는 효과는 기대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네트워크배너
서울 인천 대구 울산 강원 경남 전남 충북 경기 부산 광주 대전 경북 전북 제주 충남 세종
광고
광고
광고
광고